无标题文档
현재 위치:  > 투자정보
숭산호 PCB 적층장비 업종 유니콘 기업, 중국 60%이상 시장 점유
글꼴 크기: 작은 출시일:2018-06-05 [이 페이지를 인쇄]    [가까운]

숭산호에서 PCB 적층장비 업종 유니콘 기업이 굴기했다.

현재 중국 국내 60% 이상 시장을 점유하고 있는 스워(思沃) 올해 업적 배증을 실현할 전망이다.

숭산호에 입주한 3년간 광둥스워정밀기계유한회사(아래 스워) 로봇 세분 영역의 유니콘으로 성장했다. PCB 자동 적층장비 세분 업종에서 스워는 중국 국내 60% 이상에 달하는 시장을 점유했고 글로벌 랭킹도 선두 지위를 차지했다.

자주 혁신능력과 시장에 대한 심경세작을 통해 스워는 지난 몇년간 줄곧 고속 발전 태세를 유지해 왔다. 2017, 스워의 영업수입은 6500 위안에 가까웠고 올해에는 1.2 위안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숭산호 원구급의 배증기업으로서 스워는 자체 배증진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장 점유율 글로벌 선두

2008, 왕지엔쉰(王建勋) 스워CEO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 PCB 자동 적층장비가 그때 당시만해도 해외 브랜드 독식 상태임을 알게 됐다. 그는 시장 기회를 민감하게 포착했고 신속하게 팀을 통합해 새로운 창업 여정을 시작했다. 그와 팀원들은 선전(深圳) 관와이(关外) 공장건물을 임대하고 개발에 고심했다. 이렇게 2, 3년간 개발에만 몰두했다.

몇년 왕지엔쉰이 인솔하는 팀은 드디어 제품 개발에 성공했고 전시회에서 광범한 인정을 받았다. 곧이어 왕지엔쉰의 팀은 육속 주문을 받았고 기업도 정상 궤도에 올랐다.

기업 발전 규모가 끊임없이 장대해지면서 왕지엔쉰도 스워의 발전은 다시한번 기획하기 시작했다. 2015, 그는 기업을 로봇산업이 집중된 숭산호로 이전했고 직업 매니저 팀을 초빙해 보다 높은 차원에서 스워를 새로운 발전 단계에로 이끌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알아본 따르면 스워에서 자주 개발한 설비에는 전자동 진공 적층장비와 전자동 적층장비 시리즈가 포함되며 구체적으로 PCB IC 재단, 태양에너지와 반도체 업종에 사용된다. 해외 유사 설비보다 스워에서 개발한 설비는 제품 생산 주기가 짧고 서비스가 비교적 구전하며 가격 성능 비가 비교적 높은 우세가 있다.

스워는 PCB 적층장비, 필름제거기, 예열기, 노출기 일련의 히트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PCB 전자 공업의 어머니이며 중국은 이미 세계 제일의 PCB 제조 대국으로 부상했다. 세계 수요량의 60% 이상을 공급하고 있다. 우리 스워는 PCB 적층장비 시장에서 국내 최대의 시장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왕지엔쉰이 이같이 밝혔다.

고객 피드백 상황을 보면 스워에서 개발한 설비는 기업에서 상응한 프로세스의 스마트화 개조에 도움을 있고 인건비 인하, 제품 우량률 향상에 도움을 있다. 이는 정밀 선로 생산이 수입 설비에만 의존해야 했던 어려움을 해결해줬으며 PCB 적층장비 시장에 국산 자주 혁신 제품을 가져다주기도 했다. 국내외 시장의 인정을 받은 것도 이때문이다.

지난해 영업 수입 6500 원에 육박

현재 스워의 사업 구조를 보면 전자동 적층장비가 스워 매출액의 70% 차지하고 진공 적층장비가 15%-20% 차지하며 이에 힘입어 스워의 지난 3년간 사업 실적이 배증 추세를 실현했다. 2017, 스워의 영업수입은 6500 위안에 육박했고 올해에는 1.25 위안에 달하는 영업수입을 실현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숭산호 배증계획기업으로 발탁된 왕지엔쉰은 팀을 인솔해 배증 둘러싸고 사전에 사업을 배치했으며 기업 자체의 배증계획을 내어놓았다. 우선 스워는 대규모 개발계획을 시작했고 인재와 설비에 대한 개발 투입을 확대했으며 개발 역량을 키우는 주력했다. 그밖에 스워는 기업의 전체 발전 전략을 조정하고 고객 수요에 근거해 단일 설비를 생산하던 데로부터 시리즈 설비 생산에로 전환했으며 고객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패턴을 탐색하고 있다.

현재 스워의 60% 시장이 주장삼각주 전자정보산업에 집중되어 있으며 시장 점유율도 끊임없이 향상되고 있다. 왕지엔쉰은 스워는 일부 기업처럼 가격전쟁으로 해외 선두 브랜드와 경쟁하지 않을 것이며 제품과 서비스에 경쟁력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일본의 일부 수십년간의 축적을 거친 최고 브랜드로부터 노하우를 섭취해 제품의 질과 서비스로 시장을 쟁취할 것이라고 부언했다.

왕지엔쉰은 숭산호에 자리를 잡고 발전한 것은 다행이라고 전했다. 그는 스워가 숭산호에 입주한 이같이 빠른 발전을 이룩할 있은 것은 정부 정책의 지원과 갈라놓을 없다고 밝혔다. 스워는 숭산호의 호재 정책을 충분히 흡수해 고객에게 만족스러운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용할 것이며 중국의 전자공업 발전에 응분의 기여를 것이라고 그는 강조했다.

앞서 숭산호에서는 <숭산호에서 로봇과 스마트 장비 산업의 발전을 촉진시킬 관한 잠행 방법> 출범했다. 그중 (세트) 중점 기술 장비 프로젝트에 대한 부대 포상은 이번에 출범된 정책의 하이라이트다. 스워가 바로 수혜자이다.

숭산호에서 이번에 출범한 (세트) 중점기술장비 프로젝트 부대 포상과 관련해 왕지엔쉰은 기대를 보였다. 그는 이는 숭산호에서 로봇 기업이 혁신의 고봉에 톺아오를 있게 격려하고 스마트 제조로 발전은 이끌려는 실질적인 조치라고 인정했다.

출처: 둥관 타임 DG

 

无标题文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