无标题文档
현재 위치:  > 투자정보
로봇 전공 쾌속 발전, 스마트 인재 수요 급증
글꼴 크기: 작은 출시일:2018-03-13 [이 페이지를 인쇄]    [가까운]


관객들이 지난 과학기술협력 주간에 공업 로봇의 작업 시뮬레이션을 관람하고 있다. 

 2018 정부 사업보고에서는 인공 지능 대해 여러차례 제기했고 차세대 인공 지능에 대한 개발과 응용을 강화해 여러 영역에서 ‘인터넷+’를 추진하고 스마트 산업을 발전시킬 것을 특히 강조했다. 사실 둥관의 산업 전환 업그레이드의 대배경 속에서 로봇으로 인간 대체추세가 점점 많은 기업에서 나타나고 있다. 이는 실체 경제의 쾌속 발전을 이끌어냄과 아울러 스마트 제조 인재에 대한 수요도 드러냈다.

시장과 무틈새 연결이 가능한 기능형 인재를 육성하는 직업 교육 분야, 점점 많은 둥관 고등 직업교육학교에서 추세에 부응해 공업 로봇 전공을 개설했거나 기획중이다. 학교의 전공 건설? 인재 취업? 교원 대오? 시장 영합도는 어떠할까? 이번 주는 부분에 대해 다뤄보려 한다.

시장

개발 응용과 유지보수 인재

수요량 최소 30% 성장

황팅성(黄廷胜) 둥관 즈퉁(智通) 스마트 제조 교육학원 원장은 둥관의 점점 많은 기업들이 생산라인 자동화를 실현했다며 설연휴 뒤에 있은 몇차례 종합 초빙회 상황을 보면 기업이 스마트 자동화 인재에 대한 수요량이 최소 30% 성장했다. 수요량이 아주 크다 밝혔다.

양적인 성장 산업이 공업 로봇 인재에 대한 요구가 왕년에비해 높아졌다. 둥관 기사학원 스마트 제조학원의 장자오양(章朝阳)서기는 다음과 같이 분석했다. 스마트 제조 영역의 발전이 신속하고 응용과 유지보수 영역의 인재 수요가 발전과 동반하고 있으며 제때에 새로운 기술을 장악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동시에 개발형 기업이 점점 더 많아져 인재에 대한 요구 역시 자연스럽게 높아지고 있다.

인재 육성

전문적, 체계화 건설    

공업 로봇을 말하면 많은 사람들은 로봇이 어떻게 작업하는지,또는 기술자가 어떻게 로봇을 컨트롤하는지 등을 언급한다.사실 공업 로봇은 인공 지능 영역의 이단아 아니다. 공업 로봇과 관련된 학과 역시 단순한 로봇 자체만이 아니다.

공업로봇은 전기, 기계 일원화의 기초상에 발전된 것이다.둥관시 정보기술학원 예차오전(叶朝桢) 교장은 공업로봇은 수많은 학과와 관련돼 있고 특히 지금과 같은 인터넷+’시대에 공업로봇은 독립적인 존재가 아닌 공업 인터넷, CNC 여러 영역, 여러 학과와 관련된다고 짚었다.

따라서 둥관의 많은 직업학교들에서 공업로봇 전공과 관련 전문 학과를 체계적으로 건설하고 있으며 인재 양성 역시 복합화로 나아가고 있다.

예를 들어 둥관이공학원은 공업 로봇 전공을 개설한 칭화대학과 연합으로 빅데이터 전공을 개설했고 더불어 사물인터넷 전공도 개설했다. 둥관기사학원에는 스마트 제조 학원이 설립됐고 학원은 디자인, CNC 가공 빅데이터 여러 전공을 뒀다.둥관기계전기공정학교는 기계전기 전공 우세를 기반으로 스마트 컨트롤 기술 전공을 개설했다. 둥관정보기술학교 역시 공업로봇 전공을 기획중이다. 학과를 본격적으로 개설한 것은 아니지만 오랫동안 기획해왔고 관련 전공과 관련 교육 과정은 이미 개설했다. 예를 들어 사물인터넷, 전기 설치와 유지보수 등 전공과 빅데이터 교육 과정 등을 개설했다.예차오전이 이같이 소개했다.

미래 인재 육성의 추세와 관련해 둥관이공학교 우윈(巫云) 교장은 현재와 미래의 추세는 단순한 공업로봇 인재 양성 뿐만 아니라 인공 지능 인재의 양성이다.라고 주장했다.

고차원 스마트 제조 실습 훈련 기지

시장과의 무틈새 연결은 인재 양성에 실습, 훈련이 필요하고신속하게 작업에 투입될 있게 하는 것이다. 실습, 훈련 기지 건설은 바로 상기 대학 전공 건설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공업4.0 컨셉 스마트 제조 실습, 훈련실의 건설은 장소에서부터 설비, 교원 대오에 이르기까지 브라이트 스팟이 잇달아 나타났다.

둥관이공학교는 기업과 협력해 현재 국내에서 선진적인 연성생산라인과 로봇 기술을 도입하고 ABB로봇, 미쓰비시가공센터, 컨신(肯信)가공센터, 유자(友佳)선반가공 센터 설비를 배합하는 학교와 기업의 협력으로 공업 4.0’컨셉 스마트 제조 실습, 훈련 작업장을 구축했다. 그밖에 여러 기업과 협력해 학교에 그룹 회사--둥관훙유(宏友)스마트과학기술유한회사를 등록, 성립했다.학교와 기업에서 함께 스마트 장비 부품 생산 작업장, 스마트 장비 생산 작업장, 로봇 스마트 생산 작업장 생산 실습, 훈련이 일원화된 생산 실습 훈련 기지를 건립해 로봇, 자동화 장비 부품 디자인과 가공, 자동화 장비와 운반 로봇 조립과 테스트, 스마트 창고 조립과 테스트, 기계 구조 디자인, 스마트 소프트웨어 개발 스마트 공장 디자인과 기획 면에서 생산과 실습, 훈련을 동시에 진행했다.

둥관기사학원에서도 면적이 700제곱미터에 가까운 공업 4.0 스마트 제조 실습, 훈련실을 건설하고 자동화 생산라인을 전면 도입했다. “우리는 학습형 공장도 갖췄다. 학교와 기업 간의 협력으로 주문을 받고 학생들이 실질적인 훈련을 받을 있게 했다. 예를 들어 Googoltech 협력해 이산형 소프트 제조 생산라인을 도입해 학생들이 기업의 표준과 요구에 따라 실습, 훈련하게 했다.”장자오양이 이같이 소개했다.

취업 초봉이 높고 졸업하자마자 바로 취직이 가능하다

둥관기사학원 기계전기 일원화 전공을 졸업한 웨이지후이(魏志辉) 졸업후 자동화 설비를 개발하는 기업에 비표준화 엔지니어로 취직해 비표준화 자동화 설비 개발 사업에 종사하고 있다고 스스로 소개했다. 연봉에 대해 직접 얘기하기 다소 어색한 웨이지후이는 나는 연봉에 만족한다. 뿐만 아니라 개발은 만족할만한 급여 많은 것을 배우게 해주고 시장이 업종에 대한 요구와 새로운 추세를 제때에 파악할 있게 해준다 에둘러 표현했다.

예차오전에 따르면 둥관정보기술과 학교의 많은 스마트 자동화 관련 전공 졸업생들의 초봉은 6000위안/월에 달하며 해마다 상향 조정되고 있다.학생들이 일을 잘만 한다면 월급이 1 위안을 초과하는 어렵지 않다.

사실 중등직업전문학교와 기사학원을 포함해 스마트 자동화 관련 전공을 공부한 학생들은 통상적으로 졸업하기도 전에 기업에 의해 예약되는 경우가 파다하다. “전공 매칭도가 아주 높아 거의 모든 학생들이 전공을 살려 일자리를 얻을 있다. 이는 직업 교육 인재의 양성 방법과 직접적으로 연관된다.”장차오양의 말이다.

출처: 둥관 타임 DG

 

无标题文档